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광주교원단체총연합회
광주광역시교원단체총연합회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 게시판에 글쓰기를 하는 경우, 본문 또는 첨부파일 내에 개인정보(주민등록번호, 성명, 연락처 등)가 포함되어 게시되지 않도록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에 의해 처벌을 받으 실 수 있습니다.
글보기 페이지 이동 버튼

등교 확대 안전 위해 교원 백신 우선 접종 대상 포함해야

관리자 관리자

날짜(2021-01-29 14:18:01)

조회(124)


매일 등교 대응 안전한 교실 위해

교원들 백신 우선 접종 대상 포함해야!!

당장 3월부터 학생과 밀접 접촉하는데 7월 이후 접종 너무 늦어

미국, 1월부터 교사 접종 시작유니세프도 교사 우선 접종 호소

 

 

1. 유은혜 부총리는 28일 등교 확대를 골자로 한 ‘2021학년도 학사 및 교육과정 운영 방안을 발표했다이 자리에서 유 부총리는 학생과 매일 접촉하는 교직원이 코로나19 백신을 우선 접종할 수 있도록 협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2. 이에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회장 하윤수·前 부산교대 총장)는 등교 확대와 매일 등교가 이뤄지는 상황에서 안전한 교실을 만드는 가장 적극적인 조치 중 하나는 조기 백신 접종이라면서 교원이 우선 접종대상자에 포함되도록 정부가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3. 교총은 학생들의 학습 결손학력 격차 해소와 사회성 결핍 문제 등을 해소하기 위해 신학기부터 등교가 확대되고 초등 저학년등은 매일 등교를 하게 된다며 그러나 방역 강화를 위한 정부 조치는 종전 수준의 방역 인력 지원 외에 특단의 조치가 없다고 지적했다이런 현실 속에 현재 정부의 코로나19 접종 계획을 보면 교원은 3분기, 7월 이후에나 접종 대상이다.

 

4. 교총은 정부가 의료진요양병원·노인복지시설 종사자 등을 우선 접종 대상자로 삼은 것은 불특정 다수와 밀접 접촉하며 안전과 생명을 보호하기 때문이라며 등교 확대로 매일 수백명의 학생을 접하게 될 교원들이 가장 적극적으로 자신과 학생의 안전을 보호하는 방법은 조기 백신 접종이라고 강조했다.

 

5. 그러면서 헨리에타 포어 유니세프 총재는 작년 말 발표한 성명을 통해특히 취약계층 학생들의 교육을 위해 학교 개방이 필요하며이를 위해서는 전 세계 교사들이 의료진과 고위험군 다음으로 백신 접종 대상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며 교사 우선 접종은 인류 미래를 책임질 어린이 보호의 시작이라고도 주장했다고 밝혔다미국의 경우에는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서 우선 접종 대상자에 교원을 포함시키는 한편, 1월 19일 기준 최소 17개 주에서 교사들이 백신 우선 접종을 받을 수 있다.

 

6. 교총은 교원들이 안심하고 백신을 접종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정부는 백신 조기 확보와 함께 검정시험 등 안전성 검증을 철저히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0)

글자
글자 크게
기본
글자 작게
상단으로가기